[70분의 기적] 70분 통화면 상대의 마음을 바꾸기에 충분합니다.jpg

by
10 views

혜민스님(47)을 향해 “부처님 가르침을 팔아먹는 기생충일 뿐”이라며 직격탄을 날렸던 현각스님(속명 ‘폴 뮌젠’·56)이 하루 만에 “아름다운 인간으로 매우 존경한다”고 극찬했다.

현각 스님은 16일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일찍 아우 혜민스님과 70분 통화를 했다”며 “우리 모두 달마 스님이 되려는 노력에 헌신 중인 사람”이라며 그와의 통화에서 오해를 풀었음을 알렸다.

그러면서 “혜민스님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아름다운 인간”이라며 “그는 언제나 나의 영원한 달마 형제이고 그의 순수한 마음을 매우 매우 존경한다”

 

70분 동안 뭘 말했길래 언빌리버블이 터져나오냐 ㅋㅋㅋ

 

기생충 -> 70분 전화 -> 언빌리버블!!!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