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코리아, 전 매장서 ‘일회용컵’ 없앤다

by
84 views

중장기 전략 발표…2025년까지 재활용컵으로 대체
스타벅스코리아가 2025년까지 전국 매장의 일회용컵을 재활용컵으로 대체한다. [사진=스타벅스코리아]

[아이뉴스24 신지훈 기자] 2025년에는 스타벅스코리아 모든 매장에서 일회용컵이 사라질 전망이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6일 일회용컵 전면 사용 중단 등을 포함한 지속 가능성 중장기 전략인 ‘Better Together:가치있는 같이’를 2025년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그리너 스타벅스 코리아, 단 하나 뿐인 지구를 위한 약속’이라는 슬로건 하에 ‘환경’에 초점을 맞춘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이를 통해 ▲전세계 스타벅스 최초 종이빨대 전면 도입 ▲일회용 컵 줄이기 캠페인 ▲친환경 소재 포장재 사용 ▲커피박 재활용 등의 친환경 활동을 펼치고 있다.


스타벅스코리아가 탄소 30% 감축과 채용 30% 증가를 골자로 하는 2025년 지속가능성 중장기 전략 ‘Better Together’를 발표했다. [사진=스타벅스코리아]

스타벅스는 ‘Better Together’로 정한 이번 전략을 통해 향후 30% 탄소 감축을 목표로 하는 ‘플래닛'(Planet)과 30% 채용 확대 등을 골자로 하는 ‘피플'(People) 분야를 양대 축으로 총 5가지 세부 과제를 2025년까지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무엇보다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 일회용컵을 대신할 리유저블(Reusable)컵 사용을 점진적으로 도입해, 2025년도 일회용컵 사용률 0%에 도전한다.

그 시작점으로 올 하반기 중 시범 매장을 선정하고, 리유저블컵을 도입해 운영한다. 해당 시범 매장에서는 일회용컵을 대신해 일정 금액의 보증금이 있는 리유저블컵을 고객에게 제공하게 된다.

사용하고 난 컵은 리유저블컵 운영 매장의 무인 반납기 등을 통해 반납하면 보증금이 반환되는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올해 시범 매장 운영 이후 향후 보완점 등을 개선해 2025년에는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 리유저블컵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일회용컵 사용을 전면 중단한다는 목표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이 외에도 지역상생 음료 개발, 식물을 기반으로 한 음료와 푸드 확대, 친환경 매장 및 물류시스템 구축할 것”이라며 “더불어 2025년 전체 채용 인원을 2020년 대비 30% 확대하고, 이 중 취약계층 비율을 10% 이상 구성하는 등의 중장기 전략을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지훈 기자(gamja@inews24.com)
http://www.inews24.com/view/1356054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