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박은석 소송 캐스팅 디렉터, 알고 보니 ‘펜트하우스’ 단역 출연

by
209 views

yJpio.jpg

배우 박은석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캐스팅 디렉터’ 조 모 씨가 ‘펜트하우스’에 단역으로 출연했던 단역 배우로 확인됐다.

YTN star 취재 결과, 박은석을 고소한 조 씨는 박은석이 출연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 단역으로 모습을 비췄던 것으로 확인됐다. 조 씨가 출연했던 것은 ‘펜트하우스’ 3화다. 당시 그는 주연 배우와 약 30초 분량의 대화를 나누는 역할을 소화했다.

한 방송가 관계자는 “조 씨가 ‘펜트하우스’에 오디션을 볼 당시 제작진들은 그가 단순히 단역 배우인 줄 알았다. 캐스팅 디렉터로 활동한다는 사실은 알지 못했다”라며 “이 같은 소송전이 불거질 것이라고는 예상치 못했다”라고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앞서 박은석은 반려동물 파양 논란 직후, 조 씨와 허위사실 유포 관련 소송에 휩싸인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가 됐다.

조 씨는 “배우들이 모여있는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박은석이 ‘캐스팅 디렉터라고 사칭하는 사람이 배우들을 술자리에 불러내며 접근하고 있으니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는 허위 사실을 올려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라며 박은석을 상대로 위자료 500만 원의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박은석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변호사를 선임해 정식으로 대응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상태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10130163408022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