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 도착지연 됐는데 승객 아무도 항의 못했던 사고..

by
61 views

    2002년 5월 1일 오전11시

    여수발 서울행 새마을호 열차가 전남 여수 율촌의

    한 건널목에서 할머니를 치어 사망사고를냄

    메뉴얼대로 기관사 교체후 다시 출발

    사고 수습후 다시 출발한 열차는 오후1시경

    전북 완주 삼례에서 철길을 건너던 할머니를 치어버림

    다시 기관사 교체후 출발

    여기서부터 승객들이 뭔가 이상하다 느꼈는지 도중하차를 요구하기 시작

    또 다시 출발한 열차는 오후1시40분 전북 익산에서

    자전거를 타고가던 할어버지를 치어버림

    다시 기관사 교체후 서울로 출발

    한 열차가 3시간동안 세명을 치어버린것임..

    열차는 엄청나게 지연됐지만 승객들은 아무런 항의도 못했다고함

    사고열차는 서울역에 도착하자마자 고사를 지냈다고 전해지고

    이후 대다수 건널목 구간 폐지에 영향을 끼치게 됨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