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이 쏜 거액 별풍선…유명BJ ‘환불 불가’ 논란

51 views

zNiDU

[헤럴드경제=김우영 기자] 10대 청소년이 백만원 넘게 BJ에게 후원한 뒤 가족이 이를 알고 환불을 요청했으나 해당 BJ가 거절한 것으로 알려져 누리꾼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당사자는 BJ랄랄(본명 이유라)로, 그는 지난 3일 유튜브 채널에 별풍선 환불 요구와 관련된 다양한 사연을 올렸다.

그 중 랄랄은 자신의 SNS 팬 페이지를 운영하는 중학생 2학년 청소년 이야기를 언급했다.

랄랄은 이 팬의 친언니가 쪽지를 보내 ‘동생이 월초부터 지금까지 (BJ들에게) 쓴 돈만 700만원 정도가 됐다’며 ‘금액 단위가 몇백만원 정도가 돼 버리니 해결이 안 될 것 같아 죄송한 마음으로 연락드리게 됐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랄랄은 해당 팬이 자신에게 후원한 금액은 130~140만원 가량 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랄랄은 환불을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제가 방송하는 내내 분명 ‘이게 네 돈이 아니고 중학생이라면 후원하지 말라’고 이야기했다. 그리고 BJ들은 후원을 받으면 그에 대한 리액션을 한다”고 밝혔다.

랄랄은 “환불해 줄 수도 있지만 이 친구가 이것에 대해 제대로 배워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미성년자가 후원했다고 해서 모든 경우에 취소가 가능한 것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랄랄의 선택에 누리꾼들의 의견은 엇갈리고 있다.

(중략)

이에 랄랄은 “미성년자가 아니더라도 많은 분의 충동적인 선택과 소비로 많은 후회와 자신이 감당할 부분이 있다는 것을 알려드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후 해당 영상은 비공개로 전환했다.

기사 전문 http://naver.me/xAtSs52n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