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주빈측 “징역 40년 너무 무거워..다시 살펴달라”

by
33 views

항소심 첫 재판서 주장..검찰 “교정 가능성 희박”

cvBQn.jpg

‘박사방’ 조주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미성년자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40년을 선고받은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 측이 형량이 너무 무겁다고 주장했다.

조씨 측 변호인은 26일 서울고법 형사9부(한규현 권순열 송민경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징역 40년형은 살인이나 다른 강력범죄와 비교해 형량이 지나치게 무거워 형평성을 잃었다”며 “항소심에서 다시 살펴달라”고 요청했다.

https://news.v.daum.net/v/20210126150723623?x_trkm=t

기사전문출처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