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부모님들 사이에서 부러움을 사는 새로운 효도의 척도.jpg

by
789 views

SWwWc.jpg
yxGmN.jpg

ㅊㅊ 다음 웹툰 질렐루야 http://webtoon.daum.net/webtoon/view/impulsebuyer

 

 

 

연세 있으셔서 인터넷 + 스마트폰 등

최신문물이 어려운 부모님 세대들 

사이에서 자식들이 신문물 같은 것들을

척척 대신 해주는 것들



 

무거운 휴지나 세제 같은 걸

인터넷으로 집 앞까지 배송 시켜서

부모님이 무겁게 직접 들고 오지 않아도

되는 거나



 

잘 몰라서 덤가격 탱이 쓰기 쉬운

물건들이나 오프에서 비싸게 살 수 밖에

없는 것들

(가전이나 영양제 이런것들)

인터넷 최저가로 알아봐서

대신 주문해주는 것이나



 

잘 몰라서 직접 기관 방문해서

처리해야하는 일들을 인터넷으로

쉽게 대신 처리 해드린다거나

(은행 업무나 관공서 서류 떼는 것들)



 

척척 알아서 집에 쓰기 편한 신문물

놔드리고 어플 같은 거 사용법

알려드리는 것들

(A.I 스피커를 놔드리거나 산책

운동 하는 부모님에게 스마트워치를

선물 한다거나…)



 

 

비싸게 한방에~ 큰 돈 지출로 뭐

해드리는 것 보다 이런 사소한 것들을

잘 해드리는 자식이 있는 걸로

부러워하는 분들 짱많음.



 

 

 

일례로 친한 친구 이야긴데

 

친구가  집 티비에 넷플 연동해놔서

어머니가 영화나 드라마 공짜로 볼 수 있어서

좋아하시다가 교황님 관련 영화 있어서 어머니가

진짜 잼나게 보고 이거 성당 사람들도

보여주고 싶다고 해서 

같은 아파트에 사는 성당 지인분들

초대하신 적이 있다고 함.



 

그래서 친구가 영화 보면서 드시라고

배달 어플로 편의점에서 팝콘이랑 음료수랑

간식거리 이런 거 집으로 배달 시켜드렸더니

다들 화들짝 놀라셔서 핸드폰으로 과자랑

음료수도 배달되냐고….



 

그래서 어머니가 요즘은 뭐든 다 배달 된다고

햄버거 이런것도 다 배달되서 집에서

시켜 먹을 수 있다고 몰랐냐고

하니까 다들 에이 설마~! 하며 다 못 믿고..

어떤 분이 자기가 살테니까 햄버거

그럼 핸드폰으로 시켜보라고 궁금하다고

해서 어머니가 친구한테 주문만 부탁했다 함.



 

그래서 친구가 대신 맥도날드 햄버거

몇세트 추려서 또 배달 보냈는데

완전 다들 뒤집어 지셨다고..

배달음식은 중국집만 되는 거 아니냐고..

엄청들 놀라시면서 막 6-70평생 이런

신기한 일 처음이라고 하실 지경으로

다들 좋아하셨다고 함.



 

그러면서 우리집은 애들이 다 나가시니까

이런것도 모른다고 부러워 하시는

분들도 있고 우리 집애들은 이런거

모르는지 안해준다고 하시는 분도 있고

그랬다고 어머니가 나중에 얘기 해주시면서

엄청 으쓱해 하더라며…



 

친구 덕분에 나 완전 최첨단으로

사는 ‘형님’ 됐다고… 좋아하셨다고 함.

 

이런 이야기 들으면서 진짜 평소에

이런 부분들 잘 챙겨드리는 것도 

정말 큰 효도라는 걸 다시금 깨달았음.

 

 


ㅊㅊ ㅇㅅ 장바구니를생활화하자 님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