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네티즌들이 말하는 실망했던 여행지와 그 이유

45 views

# 그랜드캐년 스카이워크 (미국)

vDFwN.jpg

– 라스 베가스에서 다섯시간 이상 걸림

– 관광객들한테 오지게 바가지 씌움

– 빈 사막에 주차하는데 20달러

– 주차하고 스카이워크까지 버스타고 가려면 30달러 더 내라고 함

– 그래서 걸어가겠다고 했더니 그래도 30달러 내라고 함🤷‍♀️

# 사해 (이스라엘)

IyDzq.jpg

– 개더움. 온도 거의 45도.

– 심지어 바람도 안 붐

– 바다에 들어가면 소금이 똥X까지 들어가서 졸라 따가움😭

# 두바이

Qyddk.jpg

– 너무 인공적이어서 별로였음

– 내가 가 본 도시 중에서 제일 영혼도 없고 문화도 없는 도시였음

– 자연환경이나 문화유산이 풍부한 도시를 원한다면 추천하지 않음

# 루브르 박물관의 ‘모나리자’

wzHWX.jpg


– 루브르 박물관은 좋았지만 모나리자는 너무 실망이었음

– 크기도 너무 작고 사람이 너무 많아서 보이지도 않음

– 모나리자 볼 바엔 루브르에 있는 다른 좋은 작품들을 더 볼 것 같음

# 타지마할

hwujM.jpg


– 입장료 너무 비쌈

– 차라리 강을 건너서 타지마할 맞은편에서 타지마할 보는 게 더 잘 보임 (게다가 무료)

# 디즈니랜드

eUfBh.jpg


– 재미있긴한데 사람 너무 많음

– 식사하려면 한 사람당 50달러씩 써야해서 너무 비쌈.

– 놀이기구 타려면 4-5시간 기다려야함

#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

LbYmk.jpg

– 오페라 하우스 입장료 너무 비쌈. 내부가 이쁘긴 함.

– 근데 외부가 더 이쁨

– 외부 구경하는건 돈도 안 듦. 차라리 오페라 하우스 주위 도는게 더 멋있음.

– 오페라 하우스 내부 구경하는 것보다 시드니 항구 걷는게 더 좋았음

# 옥토버페스트

QzCJZ.jpg

– 사람 진짜 너~~~무 많아서 맥주가 코에 들어가는지 입에 들어가는지 모르겠음

– 대도시 옥토버페스트보다는 작은 마을 옥토버페스트에 가는걸 추천함

– 현지인의 추천: 오전 11시쯤 와서 치킨이나 프레첼에 맥주 곁들여서 2-3잔 정도 마시고 오후 3시쯤 자리를 떠라. 그럼 기분좋게 옥토버페스트 즐길 수 있음

(아니면 바이에른 비어가든에 가는 것도 좋음. 음식이랑 맥주 가격도 더 저렴함)


# 자유의 종 (미국 필라델피아)

hLVhU.jpg


– 의미있는 종인건 알겠지만… 몇시간 동안 기다려서 봤는데 딱 이 모습이었어..

# 기자 피라미드 (이집트)

qsrji.jpg


– 피라미드 주위에 잡상인들이 너~무 많아서 피해다녀야 할 정도임

– 경비원처럼 보이는 사람한테 사진 찍어달라고 했더니, 찍어주곤 카메라 안 돌려줌. 카메라 받고 싶으면 돈 주라고 함ㅠ

– 피라미드 안에서 소변냄새 비슷한 냄새 났음..

– 잡상인들이 거의 강매시키고 물건 안사면 호통침..그래서 온전히 즐길 수 없었음. 너무 기대했는데 실망.

.

# 와이키키 해변

kZioM.jpg

– 영화에서 보고 꼭 가고 싶었는데 사람 진~~~~짜 많음

– 그리고 교통 체증이 너무 심했음

– 차라리 와이키키 해변 말고 주위에 한적한 해변에 가는게 훨씬 좋음

# 피사의 사탑

iQDae.jpg


– 딱 5분 사진 찍으러 가는 곳

– 가면 다 사진찍고 있음

– 사진 스팟

– 근데 안 가면 또 서운하긴 함


# 마추픽추

TOBul.jpg


– 마추픽추 자체는 너무 멋짐. 경이로움. 마추픽추까지 가는 여정이 너무 별로였음

– 사람도 많고 하루종일 버스타고 올라가야 하며, 관광 가이드를 고용해야 하는데 3분씩밖에 설명 안해줬음

– 너무 관광지화 되다보니 가이드의 전문성에도 의심이 감

– 잉카 문화를 알고 싶으면 쿠스코에 가는게 더 나을지도

출처: https://www.reddit.com/r/AskReddit/comments/ap81m3/whats_a_tourist_attraction_youve_been_to_that_was/eg7hxmi/

+ 보어드판다

무묭인 웬만하면 ‘관광지니까~’하고 이해하는데 모나리자는…..크기때문에 놀라긴 함ㅋㅋㅋ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