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선도 손절 당했다…박계옥 작가 역사왜곡 논란에 ‘불똥’

by
94 views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역사왜곡 논란을 일으킨 박계옥 작가의 ‘조선구마사’가 방송을 취소한 가운데, 작가의 전작인 ‘철인왕후’에도 불씨가 번졌다. 이에 ‘철인왕후’ 주연으로 활약한 배우 신혜선이 광고 업체에서 손절 당했다.

헬스케어 전문기업 위머스트엠 측은 25일 공식 홈페이지에 자사 마스크 모델로 발탁했던 신혜선과 관련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tvN 드라마 ‘철인왕후’ 또한 방영 당시 ‘조선구마사’와 비슷한 논란을 일으켰던 것이 다시금 이슈로 떠오른 것. 이에 ‘철인왕후’ 신혜선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여론이 형성된 상황.

YUiRF

위머스트엠 측은 “비록 판타지 역사소설이지만 중국의 웹소설을 배경으로 하였다는 ‘철인왕후’의 역사왜곡으로 인해 모든 여러분께 심려를 끼친 것에 대하여 ‘착한기업 위머스트엠’의 대표이사로서 깊은 유감을 표명하여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어 “저희 회사에서 생산, 판매하는 모든 제품은 100% 국내생산 제품이며 ‘신혜선 마스크 모델’로 생산 중이던 1,100만 장의 마스크는 보류하여 여러분의 의견을 검토한 후 생산 여부를 결정하는 등 의견수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 “동북공정이나 혐한정서에 휘말리지 않는 기업이며, 당사의 임원들은 누구보다도 애국, 애족의 정신을 가지고 국가와 민족을 사랑하고 사회에 헌신하는 봉사정신을 기본으로 회사를 설립하여 고객분들의 관심과 함께 발전하고 있다”라며 “”신혜선을 마스크 모델로 선정할 때 신혜선의 ‘굿네이버스 활동’ 등을 고려하였고 당사의 ‘착한기업’ 정서와 부합되어 선정하게 된 것”이라고 전했다.

위머스트엠 측은 “여러분의 의견을 수렴하는 희외를 거쳐, 회사의 방침이 확정되는 대로 추후 2차 공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410/0000772287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