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마약 혐의’ 비아이, 징역 3년·집행유예 4년 선고

42 views

pdIeg.jpg

10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3부(부장판사 박사랑 권성수 박정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등 혐의로 기소된 비아이에게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80시간의 사회봉사, 40시간의 약물치료 강의 수강, 추징금 150만원도 선고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10910140109625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그룹 아이콘(iKON)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3부(부장판사 박사랑 권성수 박정제)는 10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비아이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또 80시간의 사회봉사와 40시간의 약물치료 강의 수강, 150만원의 추징을 명령했다.

재판부는 “단순 호기심으로 인한 범행이라고 볼 수 없다”며 “연예인의 마약류 취급 행위는 일반 대중, 청소년에게 마약류에 대한 경각심을 희석시켜 사회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고 지적했다.

다만 “범행을 인정하고 잘못을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다”며 “초범이고 부모 또한 피고인 선도를 다짐하고 있는데다 가족을 비롯한 주변 사람들과 사회적 유대관계도 잘 유지되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김씨는 대마초와 LSD(혀에 붙이는 종이 형태 마약)를 사들여 일부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https://news.v.daum.net/v/20210910140611775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