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이 바이러스 지금 까지 알려진 사실

by
48 views

AKR20210125147700080_01_i_P2.jpg

 

러시아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촬영 성공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1 기존 보다  70%  전염력이 높음    

2 치명율이  기존 바이러스 보다  30% 높음

 

남아공발 변이 바이러스 


항체 능력  8배 감소  시킴

예]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되고  병원에서  겨우 생고생에서 나왔는데 또 걸림  ,., 

걸린놈 또 걸림수 있음

 

일본발 변이 바이러스

 

영국 남아공 특성 둘다  가짐   

 

특징 많이 전파 될수록 변이 가능성도  높아짐

 

 

유럽에서 비교적  선방중인 독일도 뚫림

 

중궈 뚫림

 

 

대만도 마저 뚫림 

 

전세계 80개국 뚫림 ………

 

COVID-19의 가장 일반적인 전파 경로는 밀접 접촉

  • COVID-19 감염자와 물리적으로 가까운 거리(6피트 이내)에 있거나 직접 접촉하는 사람의 감염 위험이 가장 큽니다.
  • COVID-19 감염자가 기침 또는 재채기를 하거나 노래를 부르거나 말을 하거나 숨을 쉬면 호흡기 비말이 발생합니다. 이러한 비말들은 눈에 보일 정도로 큰 것부터 아주 작은 것까지 크기가 다양할 수 있습니다. 작은 비말들은 기류 내에서 빠르게 마르면서 입자를 형성할 수도 있습니다.
  • 감염은 주로 COVID-19 감염자와 밀접 접촉할 때 호흡기 비말에 노출됨으로써 발생합니다.
  • 호흡기 비말은 사람이 흡입하거나 코와 입 안쪽 표면과 같은 점막에 앉는 경우에 감염을 일으킵니다.
  • COVID-19 감염자로부터 나온 호흡기 비말은 멀리 이동할수록 그 농도가 감소합니다. 비말이 클수록 공기 중에서 중력에 의해 밑으로 떨어집니다. 작은 비말과 입자는 공기 중에서 분산됩니다.
  • 시간이 흐르면, 호흡기 비말 안의 감염력 있는 바이러스의 양 역시 감소합니다.

COVID-19는 간혹 공기를 매개로 전파될 수 있습니다

  • 일부의 경우, 몇 분에서 몇 시간 정도 공기 중에 떠다니는 아주 작은 비말이나 입자 안의 바이러스에 노출되어 감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바이러스는 감염된 사람과 6피트 이상 떨어져 있는 사람도 감염시킬 수 있으며 감염자가 그 자리를 떠난 후에도 그 장소에서 다른 사람들을 감염시킬 수 있습니다.
  • 이러한 종류의 전파를 공기 매개 감염이라 하는데, 결핵이나 홍역, 수두 등의 감염병이 전파되는 중요한 경로입니다.
  • 특정 조건에서, COVID-19 감염자가 6피트 이상 떨어져 있는 사람들을 감염시킨 것으로 보이는 증거가 있습니다. 이러한 감염은 환기가 불충분한 막힌 공간에서 발생했습니다. 간혹 감염자가 노래를 부르거나 운동을 하는 등 호흡을 격하게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 과학자들은, 이러한 상황에서는 COVID-19 감염자로부터 나온 감염력 있는 작은 비말이나 입자의 양이 다른 사람들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할 만큼 충분히 누적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감염된 사람들은 COVID-19 감염자와 같은 시간에 또는 그 사람이 떠난 직후에 그 장소에 있었습니다.
  • 이용 가능한 자료에 따르면, COVID-19를 일으키는 바이러스의 전파는 공기 매개 감염보다는 COVID-19 감염자와의 밀접 접촉을 통한 전파가 훨씬 더 일반적입니다.[1]

바이러스에 오염된 표면의 접촉을 통한 COVID-19 감염 빈도는 높지 않습니다

  • 호흡기 비말은 사물의 표면에도 내려앉을 수 있습니다. 바이러스가 묻은 물건의 표면을 만진 다음 자기 입이나 코, 눈 등을 만져 COVID-19에 감염될 수도 있습니다.
  • 표면 접촉을 통한 전파는 COVID-19 전파의 일반적 경로는 아닌 것으로 생각됩니다.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