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친형 100억 횡령 맞다…”더 이상 가족으로 볼 수 없어” [전문]

by
186 views

tOvFi.jpg

방송인 박수홍이 친형 때문에 금전적 피해를 입은 것이 맞다고 밝혔다.

박수홍은 29일 오후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족사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박수홍은 먼저 “저와 가족에 대해 온라인 상에 돌고 있는 이야기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한 뒤 “전 소속사와 문제 이전에 기족의 문제이기에 최대한 조용히 상황을 매듭지으려 했으나 부득이하게 이 같은 상황이 벌어지게 돼 저를 걱정하고 응원해주는 분들을 위해 글을 남긴다”고 설명했다.

앞서 박수홍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박수홍의 친형이 그동안 박수홍의 출연료와 계약금 등을 뒤로 빼돌렸다는 폭로가 이어졌다. 폭로자는 “박수홍이 30년 전 친형에게 매니저 일을 하게 했고 모든 자산 관리도 맡겼지만 100억대의 재산이 친형과 형수 등의 몫으로 사라진 걸 최근에야 알고 큰 충격에 빠졌다”고 주장했다.

박수홍은 이러한 사실을 인정했다.



박수홍 친형 100억 횡령 맞다…더 이상 가족으로 볼 수 없어 전문 | 텐아시아 (hankyung.com)

Related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