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리뷰

오징어게임 리뷰 스포주의 영화치에게는 대단하고 신선했던 작품

넷플릭시 개봉일 : 2021년 9월17일
장르 : 스릴러인지 뭔지..
출연 : 이정재, 박해수, 오영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 아누팜트리파티, 김주령 외

주인공은 이정재

이혼남으로 빈털털이 빚쟁이 인생.
아픈 노모를 모시고 살고 있는데 어느날 ○△□이라는 이상한 곳으로부터 솔깃한 제안을 받으며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총 상금 456억이 달린 게임.

저마다의 궁핍한 사연으로 모이게 되었지만 이곳이 어디인지 무엇을 하는 곳인지 전혀 모른 채 참여를 하게 되고….

게임을 시작하면 중단할 수 없고, 게임을 거부하면 탈락으로 처리, 게임 참가자의 과반수가 동의할 경우 게임을 중단한다는 계약서에 사인을 하면서 게임이 시작된다.
처음에는 상금의 액수를 모른채 게임에 참여하게 되는데…

처음 게임에 참여하러 가는 모습과 배경들이 로블록스의 메타버스 세계가 연상되기도 했는데…
첫 게임을 시작하기 전까지도 이 웹드라마의 등급을 18세로 정해놓은 이유를 알 수 없었다.

섬뜩한 인형 하나로 시작한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의 룰을 아주 정확하게 지켜야 하는 게임으로 움직이면 탈락!

탈락의 대가는 목숨…죽음이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라는 구호가 끝난 후 움직임이 포착되면 가차없이 총으로 쏴 죽이는데…
이러한 사전 정보없이 게임에 참여하게 된 사람들은 공포와 혼돈의 도가니…
유혈낭자한 장면들이 다수…
거침없이 쏴죽이는 장면들이 서든어택 같은 총싸움 게임에서 캐릭터가 총맞고 쓰러지는 장면을 연상시킴.
머리 터지는건 다반사.
이래서 18세 미만 시청금지.

이렇게 탈락 즉 죽임을 당한 게임 참가자들은 명단에서 하나씩 지워지게 되고…
첫 게임의 공포를 경험한 사람들은 게임을 중단할 것을 요청하는데..

게임의 상금이 공개되지만 과반수의 인원이 게임 중단에 투표를 하여 게임이 중단된다.
하지만 현실로 돌아와 돈에 쫓기는 지옥같은 삶을 다시 경험하다 다시 게임장으로 되돌아와 죽음을 담보로 하는 게임을 시작한다.

임포스터가 생각나는 게임 진행요원들
절대 가면을 벗으면 안돼는 규칙과 함께 가면 모양에 따라 위계와 배당된 업무다 확실한 게임도우미들..

게임에 참여했던 사람들이 죽어 나갈수록 쌓여가는 상금 때문에 서로가 서로를 죽이고 경계하는 지옥의 삶을 다시 한번 맛보게 되는데…
1화에서 9화가 진행되는 동안 정말 다양한 에피소들이 있고, 연이어 볼만한 충분한 재미가 존재하지만 호불호가 분명한 만큼 정보 없이 직접 보고 판단하는게 제일 좋은 것 같다.
아주 백지 상태에서 말이다…
뭐 이미 여기까지의 글을 보았으면 백지 상태도 아니긴 하지만 ㅋㅋ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바보 같이야구만하는 사람으로 열연한 박해수는 오징어게임에서 잔머리 굴리는 나쁜놈으로 나오고…

악랄한 연기의 최고봉인 허성태는 진짜 실생활도 나쁜새끼인가?
착각이 들정도로 양아치 나쁜놈으로 나오는데 미녀역으로 나오는 김주령 또한 강렬한 존재감으로 완전 각인…
(이 둘 사이 야한씬이 나와 아이들과 보기에 적합하지 않음. 19금급)

초반 공유가 등장하는 것부터 뭐지? 싶었는데 마지막 프론트맨은 이병헌

제작비 대잔치 난리났네 난리났어.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